라이프/건강 >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광양시, 추석 ‘농수산물 원산지 표시’ 합동 단속
- 오는 24일까지 농산물품질관리원, 여수시, 명예감시원들과 점검 나서
 
조순익 기자 기사입력  2020/09/23 [07:02]

 

 

광양시는 추석을 앞두고 농수산물의 건전한 유통질서 확립을 위해 농산물품질관리원, 여수시, 소비자교육중앙회 소속 명예감시원, 시 관계부서 합동으로 오는 24일까지 원산지 표시 지도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.

농산물 단속대상은 국산 및 수입 농산물과 가공품 651개 품목이며, 음식점의 경우 소와 돼지, , , 오리고기, 배추김치, , 8개 품목이다.

추석을 맞아 과일류, 나물류, 건어물, 축산물 등 제수용품 유통량이 늘어남에 따라 전통시장, 대형마트 등을 대상으로 원산지 미표시, 거짓표시, 혼합 판매 등 위반행위를 단속할 방침이다.

시는 적발될 경우 관련법에 따라 과태료 부과, 고발 등 엄중한 행정 조치를 취할 방침이며, 경미한 사항에 대해서는 원산지 표시제가 정착될 수 있도록 행정계도할 계획이다.

 

원산지 미표시의 경우 최고 1천만 원 이하 과태료가 부과되며, 원산지 거짓표시는 7년 이하의 징역이나 1억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게 된다.

또한, 노점 및 음식점 상인 등을 대상으로 원산지표시 이행품목과 표시방법을 안내하고, 원산지표시판과 홍보물을 배부하는 등 홍보 캠페인도 병행할 계획이다.

이번 단속은 코로나19 상황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최소인원으로 현장 지도점검에 나선다.

양상자 유통지원팀장은 농수산물이나 가공품을 팔 때는 원산지 표시를 반드시 준수해 주시고, 소비자가 살 때는 원산지 표시를 꼭 확인해 주시기 바란다, “안전한 농수산물이 유통될 수 있도록 원산지 표시 계도와 단속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.

 

現 취재국장 조순익 기자(2014.10.13.字~)/
前 편집국장(2011.7.9.~2014.10.12./3.3년)
-제보 ☎ 010-9656-1383 /e메일 : inhyangin@naver.com
 
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Share on Google+구글+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
기사입력: 2020/09/23 [07:02]  최종편집: ⓒ e조은뉴스
 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 용